장성군새마을회, 남면 피해 농가 찾아 ‘구슬땀’
장성군새마을회, 남면 피해 농가 찾아 ‘구슬땀’
  • 이미선 기자
  • 승인 2020.08.18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사물 제거 등 복구 활동 전개

장성군새마을회(회장 오봉원)가 지난 13일 오전 8시부터 침수 피해를 입은 농가를 찾아 수해복구 지원에 두 팔을 걷어붙였다.

전라남도새마을회(회장 이귀남)가 주관하는 이번 복구 활동은 장성군을 포함해 담양, 영광, 함평군 등 150여 명의 새마을회원들이 장성군 남면의 피해 농가들을 방문해 하우스에 쏟아진 토사물 및 유실물을 제거하고 가재도구를 닦는 등의 복구 활동을 전개했다.

장성군새마을회 오봉원 회장은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이웃들의 아픔을 전부 헤아릴 순 없지만 새마을회원들의 노력이 수해로 힘들어하는 주민들에게 작은 희망이 되길 바란다물적·심적으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이 하루라도 빨리 일상생활로 돌아오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