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농촌버스 1000원 단일요금제’ 시행
2022년 ‘농촌버스 1000원 단일요금제’ 시행
  • 장성군민신문
  • 승인 2022.01.09 20:21
  • 호수 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비 부담 줄이고 운행 효율성 높여
장성 승‧하차만 적용... 타 지역 승‧하자시 제외

장성군이 2022년부터 농촌버스 1000원 단일요금제를 운영한다.

작년까지 장성군 농촌버스의 기본 요금은 성인 1500, 고생 1200, 초등생 750원이었다. 여기에 운행거리가 10km을 초과할 때마다 1km 132원이 할증되거나 장거리 이동 시 추가요금이 부과됐다.

그러나 농촌버스의 주요 이용고객이 노인, 학생, 농촌주민 등이어서, 군은 1000원 단일요금제를 시행해 보편적 복지를 구현하기로 하고, 지난해 5월부터 검토 용역 계획 수립 조례 제정 군민운수와의 업무협약 등 필요한 절차를 순차적으로 마쳤다.

단일요금제가 시행되면 성인은 1000, 고생 800, 초등생 500원으로 요금이 인하된다. 또 장거리 이동에도 추가요금이 발생하지 않는다.

1000원 버스 운영으로 인한 운송수입 손실은 군비(32700만원)로 보전해, 농촌버스 운행 효율성 제고도 기대된다.

, 장성에서 승하차를 하는 경우에만 1000원 요금제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장성 승차 후 광주 등 타 지역에서 하차하거나 타 지역에서 승차한 뒤 장성에서 하차하는 경우에는 일반 요금제가 적용된다.

유두석 군수는 “1000원 농촌버스 운영으로 가계 부담을 경감시키고, 지역 간의 활발한 교류와 소통을 촉진할 방침이라며 새해에도 주민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정책을 발굴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