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중단됐던 ‘농업인교육 재개’
코로나19로 중단됐던 ‘농업인교육 재개’
  • 장성군민신문
  • 승인 2020.05.18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성미래농업대학, 품목별 기술교육 등 이달부터 순차적 운영

장성군은 코로나19로 잠정중단 됐던 농업인교육을 재개했다.

군은 지난 1월 한 달간 읍면을 순회하며 진행하는 새해농업인 실용교육을 추진하였다. 이후 2월부터 품목별 전문기술교육, 첨단 농업기계 활용 교육 등 다수의 교육을 추진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개강을 잠정 연기했다.

군은 현재 생활 속 거리두기전환됨에 따라 이달부터 장성미래농업대학 품목별 전문기술 교육 농업용드론 자격증반 및 소형 농기계 면허증반 교육 등을 순차적으로 진행한다.

장성미래농업대학은 칼라포도학과와 채소학과 2개 학과가 개설되었으며, 칼라포도학과 39, 채소학과 42명 총 81명의 신입생이 입학했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신입생 입학식은 생략했다. 지난 11일부터 칼라포도학과 현장컨설팅을 진행하여 교육생과 전문강사의 1:1 맞춤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채소학과는 이달 21일부터 이론수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품목별 전문기술 교육은 오는 6월 고온기 딸기 육묘관리 교육을 시작으로 11월까지 진행될 계획이다. 또한 당초 2~3월에 계획되었던 품목교육은 7~8월 농한기에 집중 편성하였으며, 농가 수요를 반영한 커리큘럼으로 농업인 참여를 높일 계획이다.

농업용드론 자격증반 및 소형 농기계 면허증반 교육은 지난 2월까지 교육생을 모집한 결과, 지역 농업인들의 큰 호응으로 120여 명이 신청을 완료했다. 연기되었던 교육은 7월부터 진행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올해 신설된 유기농업기능사반 농기계정비기능사반 교육 지역특화품목 신기술 실용화 현장 컨설팅 강소농 교육 등이 이달부터 순차적으로 운영된다.

군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교육생 간 2m 이상 거리 유지를 위해 지정석을 배치하고, 교육 전 전원 발열 증상 확인 및 손 소독을 의무화하는 등 안전한 교육이 이뤄질 수 있도록 위생관리에 주의를 기울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