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재수립 용역 설명회 열어ⵈ
군, 재수립 용역 설명회 열어ⵈ
  • 장성군민신문
  • 승인 2019.01.28 2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 의견 청취 후 재해저감 대책을 마련

장성군이 풍수해저감 종합계획 재수립에 들어간다.

지난 21일 장성군은 최근 군청 상황실에서 관계 공무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연재해로 인한 피해의 예방과 경감을 위한 장성군 풍수해저감 종합계획 재수립 용역 설명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풍수해저감 종합계획은 방재분야 최상위 종합계획이다. 군은 2014년에 만들어 진 계획을 바탕으로, 전지역(518.4)을 대상으로 한 새로운 종합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2019~2020년에 걸쳐 설문조사 및 주민공청회 등을 열어 주민 의견을 청취하고, 재해분야별로 자연재해 위험지구와 위험요인을 검토·분석해 효율적인 재해저감 대책을 마련한다. 특히 군민들의 생활경험과 의견을 최대한 반영한다는 방침이다.

그동안 군은 기 수립된 풍수해저감 종합계획에 따라 총 사업비 406억원(국비 203억원, 군비 203억원)을 투입해 조양천 등 자연재해위험 개선지구 정비사업 4개소, 충무지구 등 급경사지 붕괴위험지구 정비사업 2개소, 덕성천 등 소하천 정비사업 3개소 등 총 9개소에 대해 재해예방사업을 연차별로 추진해 왔다.

유두석 군수는 군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계획이 세워져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자연재해로 인한 피해가 더 이상 일어나지 않고, 군민의 불안이 없는안전한 장성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