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오염·생태계 교란범 아이스팩의 환골탈태
환경오염·생태계 교란범 아이스팩의 환골탈태
  • 권진영 기자
  • 승인 2021.09.07 11:00
  • 호수 88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향제, 얼음조끼, 모기퇴치제, 화분 등
수거, 세척, 소독 후 소상공인에 지원도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는 자연스레 ‘집콕’ 생활을 불러왔고, 사람을 안 만날 순 있지만 안 먹고 살 수는 없는 탓에 온라인 쇼핑이나 배달업체를 통한 냉장·냉동식품 소비도 크게 늘었다. 이때 필수 불가결로 따라오는 것이 바로 아이스팩이다.‘나중에 쓸 데가 있겠지’ 싶어 하나둘 보관하다가 어느새 냉동실을 점령해버린 아이스팩의 위용에 놀라 ‘아이스팩 버리는 방법’을 검색해본 경험이 주부라면 한 번쯤은 있지 않을까.아이스팩에 사용되는 보냉재는 미세 플라스틱으로 분류되는 고흡수성 폴리머(SAP:Super Absorbent P
‘지역의 공공성을 지키는’ 풀뿌리 언론 장성군민신문은 2003년 8월15일 군민들이 뜻을 모아 군민주주 신문으로 탄생했습니다.

주민 및 독자 여러분의 구독료가 지금까지 건강한 신문을 만드는 밑거름이 되었습니다.

매주 신문을 받아보며 한 달에 차 한잔 하는 비용이라 생각하시고 장성군민신문을 구독해주시면 좋은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장성군민신문 기사는 정기독자만 볼 수 있습니다.

정기독자는 로그인을 해 주시면 온전한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정기독자가 아닌 분은 이번 기회에 구독해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