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
마음
  • 장성군민신문
  • 승인 2021.04.05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순/ 장성군립중앙도서관 문예창작반

보이지 않는다고

잡히지 않는다고

없는 것이 아닙니다

 

언제나

어디에나

누구한테나

머물다가 떠나가지만

 

불가사의 연금술

닦고 다듬어 바르게 쓰면

주변을 밝히는 등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