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후배 위해 (재)장성장학회에 장학금 전달해
지역 후배 위해 (재)장성장학회에 장학금 전달해
  • 장성군민신문
  • 승인 2020.11.15 2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영수‧이현순 부부, 주인영‧김청자 부부 2년 연속 기탁

장성군에 거주하는 두 쌍의 부부가 지역사회에 훈훈한 미담을 전했다.

()장성장학회(이사장 유두석)에 따르면 진원면 문영수이현순 부부와 서삼면 주인영김청자 부부가 각각 500만원의 장학금을 기탁했다. 기탁자들은 지역 후배들의 교육을 위해 써달라고 입을 모았다.

문영수 씨는 진원농협 조합장을 2선 역임했으며, 현재 장성향교 전교를 맡아 유림 화합을 위해 애쓰고 있다. 지난 9월에 열린 제43회 군민의 날 기념식에서 장성군민의 상(교육문화예술 분야)을 수상한 바 있다. 문영수 전교는 부인 이현순 씨와 뜻을 모아 올해 수확한 쌀 판매금 가운데 일부를 지역 학생들을 위해 기탁했다.

서삼면 주인영 씨는 1968년부터 2016년까지 장성읍에서 약국을 운영했으며, 밀알회 1~3대 회장 재직 중 기부 활동을 활발히 펼쳤다. 아내 김청자 씨도 ()한국예총장성군지부 5대 회장을 맡아 적극적으로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어, 모범 부부라는 평을 얻었다.

두 기탁자 내외는 평소 장성의 발전을 위해 힘써왔다는 점과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500만원을 기탁했다는 공통점이 있다.

유두석 ()장성장학회 이사장은 지역 학생들의 미래를 응원하고 격려해주신 기탁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면서 항상 교육복지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장성장학회는 지난 6일 장학증서 전달식을 갖고 89명의 학생에게 8800만원의 장학금을 수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