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수피해 시설 하우스 난방기 점검·수리
침수피해 시설 하우스 난방기 점검·수리
  • 변동빈 기자
  • 승인 2020.09.28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면농협 찾아가는 서비스, 농가 호평

남면농협은 지난 8월에 집중호우로 인한 하우스 침수로 시름에 빠진 남면지역 75호 농가에 대하여 월동기를 대비하여 하우스 난방기 사전 점검 및 수리를 실시하고 있어 농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남면은 장성군에서 가장 많은 시설 하우스를 보유하고 있으며 각종 시설채소 및 아열대 작물을 경작하고 있다. 지난 8월 집중호우를 동반한 태풍으로 인하여 시설 하우스가 침수되어 난방기 및 농기계 등에 큰 피해가 발생하였다.

남면농협 이춘섭 조합장은 89년에 발생한 남면 지역 수해 이후 근 30년 만에 큰 피해를 입은 농가들의 지원 방법을 강구 하던 중 시설 하우스는 어느 정도 복구되었으나, 내부에 있는 난방기 등은 아직 사용 시기가 오지 않아 방치된 점을 감안하여 월동기 이전 수리를 완료하여 겨울작물이 적기에 난방이 이뤄질 수 있도록 조치하게 되었다.

난방기 수리 점검을 받은 농민들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상황인데 재해까지 이중고를 격게 되었다며, 시설 하우스 농가를 위해 혼신을 다하는 조합장을 비롯한 농협 관계자에게 감사하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남면농협은 이밖에도 지역사회 공헌활동으로 농업인을 위한 로컬푸드 직매장 사업 뿐만 아니라, 시설하우스 토양개량제 지원사업과 톤백 지원사업, 무상 볍씨 온탕소독지원 사업, 딸기공선회 박스 지원사업 등 조합원 영농생산에 소요되는 각종 자재지원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어 조합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