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온피해 과수농가 ‘정밀조사’ 추진
저온피해 과수농가 ‘정밀조사’ 추진
  • 장성군민신문
  • 승인 2020.05.10 2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사 결과 토대로 복구계획 수립, 재난지원금 지원

장성군은 이상저온에 따른 농작물 피해 정밀조사를 오는 15일까지 실시한다.

군에 따르면 지난 44~6일 이틀간 최저기온이 영하 4도 가까이 떨어지고 서리가 내려 과수목의 꽃눈이 고사되는 등 농가에 피해가 발생했다.

군은 지난달 27일까지 저온피해 지역을 현장 방문하고, 직접 피해 현황을 확인했다. 또 피해 농가에는 필요한 기술지원을 제공했다.

특히, 군은 올해 생산량이 감소하더라도 나무 관리에 보다 집중할 것을 농가에 강조했다. 이상저온이 발생했을 때에는 열매 솎아내기 시기를 최대한 늦추는 등 조절이 필요하다.

향후 군은 농림축산식품부의 계획에 따라 5월 정밀조사를 실시하고, 조사결과를 토대로 복구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또 피해를 입은 농가에는 재난지원금을 지원해 농업인의 어려움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저온피해를 입은 과수농가는 관할 읍면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자연재난 피해 신고서를 접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