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 주차로 아파트 인근 도로변, 주차장으로 전락
불법 주차로 아파트 인근 도로변, 주차장으로 전락
  • 이미선 기자
  • 승인 2020.03.23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횡단보도 및 어린이보호구역에도 서슴없이
(시계방향으로)나빌레아파트 앞 어린이 보호구역에 주차된 불법 주차 차량들, 나빌레 아파트 입구, 영천주공아파트 인근 도로에 주차된 현수막 앞 불법주차, 주공아파트 앞 도로에 주차된 불법 주차 차량들
(시계방향으로)나빌레아파트 앞 어린이 보호구역에 주차된 불법 주차 차량들, 나빌레 아파트 입구, 영천주공아파트 인근 도로 현수막 앞 불법주차, 아파트 앞 도로에 주차된 불법 주차 차량들

장성군의 아파트 단지 앞 도로에 주차된 불법 주차 차량들로 인해 교통 흐름을 방해하고 사고 위험을 높인다는 지적이 계속되고 있다.

하지만 저녁이면 불법주차가 더욱 기승을 부리고 있어 주민들의 안전을 위협하고 있다는 비난의 목소리가 빗발치고 있다.

불법 주차 차량 인근에는 단속 강화를 알리는 현수막이 걸려 있지만 이마저도 무시한 채 버젓이 현수막 앞에 불법 주차를 하고 횡단보도, 어린이 보호구역 등에도 서슴없이 주차를 한 불법 차량을 쉽게 목격할 수 있다.

장성군에 등록된 차량 대수에 비해 주차장이 부족해 나타나는 모습이기도 하지만 대형 트럭 등은 트럭 전용 주차장을 조성했음에도 불구하고, 집 주변에 트럭을 주차하고 트럭 전용 주차장은 주차 공간이 넉넉한 실정이다. 이렇게 불법 주차돼있는 차량들로 인해 운전자, 보행자 모두에게 위험이 야기되 강력한 단속이 요구된다. 또한 무분별하게 불법 주차를 하는 주민들의 의식도 개선되어야 한다는 지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