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두석 군수 “종교행사 자제” 촉구
유두석 군수 “종교행사 자제” 촉구
  • 장성군민신문
  • 승인 2020.03.23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127개 종교시설에 대군민 호소문 전달

유두석 군수가 지역 내 127개 종교시설에 종교행사 자제 대군민 호소문을 송부하고 집단행사 자제를 촉구했다.

현재 군 내 종교시설 가운데 천주교(7개소)와 불교(39개소), 원불교(2개소)2월부터 미사나 법회 등을 중지하고 있다. 79개소를 차지하고 있는 개신교 시설은 315일 기준 약 75%의 교회가 예배를 중지했고, 나머지 25%는 예배를 축소해 진행했다.

코로나19 확산 이후 군은 담당공무원을 투입해 관내 종교시설의 방역상황을 수시로 확인해왔다. 지난 15일에는 축소 예배가 진행 중인 교회 4곳을 찾아 손 소독과 발열 체크, 일정 간격 두고 앉기 등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을 홍보하기도 했다.

그러나 그간 집회를 중지해온 개신교 교회 가운데 12개소가 22일부터 예배를 축소 재개키로 해 우려가 커지자, 유두석 장성군수는 20일 행사 자제를 요청하는 호소문을 지역 내 모든 종교시설에 전달했다.

유두석 군수는 대군민 호소문에서 코로나19가 지속 확산되는 매우 위중한 상황이라며 종교계에서도 나와 내 가족, 지역사회 공동체의 안전을 지키는 데 적극 동참해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