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양사 고불매, 꽃망울 알알이 영글어
백양사 고불매, 꽃망울 알알이 영글어
  • 장성군민신문
  • 승인 2020.03.23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년고찰 백양사 경내 고불매(古佛梅)에 마침내 꽃망울이 터졌다. 세찬 바람이 불어와 보는 이들 마음은 조마조마한데, 꽃송이들은 마냥 천진난만한 표정이다. 백양사 고불매는 호남 5대 매화 중 하나로, 천연기념물 제486호에 지정되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