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아름찰벼’ 생산단지 조성, 전량 계약 생산
‘한아름찰벼’ 생산단지 조성, 전량 계약 생산
  • 장성군민신문
  • 승인 2019.11.26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배대상 생산부터 수확까지 맞춤형 지원 펼쳐

장성군은 가공용 쌀 전문생산단지에서 수확한 벼 전량을 CJ브리딩에 공급했다.

올해 군은 가공용 쌀 원료곡 생산단지 조성 시범사업의 일환으로 햇반원료곡인 한아름찰벼 전문 생산단지를 전국 최대 규모(120ha)로 조성했으며 한아름찰작목반 55농가가 여기에 참여했다.

이어서 한아름찰벼 품종에 대한 전용 실시권(일정기간 동안 독점 사용할 수 있는 권리)을 보유하고 있는 CJ브리딩과 장성군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이 생산수매공급계약을 체결해 안정적인 생산기반을 구축했다.

한아름찰벼는 통일형 계통으로 일반 벼에 비해 수량이 30 ~ 40% 이상 많고 찰기와 선명한 흰색을 지니고 있어 햇반뿐만 아니라 떡, 한과 등에도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다. 또 재배 안정성이 우수해 농가들의 선호도가 높다.

그간 농업기술센터는 한아름찰벼 재배농가를 대상으로 한 사업설명회와 재배기술 교육, 중앙단위 현장 기술컨설팅 등을 통해 생산부터 수확단계에 이르기까지 체계적으로 관리 지도하며 고품질의 가공용 쌀을 생산할 수 있도록 노력해왔다. 그 결과 내년도 가공용 쌀 원료곡 생산단지 조성 시범사업 국비까지 확보하는 쾌거를 거두기도 했다.

한편, 군은 벼농사에 필요한 상토 및 맞춤형 비료, 육묘상자처리제, 공동방제 등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한 맞춤형 지원을 펼침으로써 농가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시키고 있으며,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도내 단보당 쌀 생산량 1위를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