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두석 군수, “감성 자극하는 농업 전환” 강조
유두석 군수, “감성 자극하는 농업 전환” 강조
  • 장성군민신문
  • 승인 2014.11.26 2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장성미래농업대학서 특강…6차산업 및 농업인 창조정신 강조

지난 25일 장성미래농업대학 교육생 160여명 대상으로 진행된 특별강연에서 유두석 군수는 “소비자의 감성을 자극할 수 있는 농업으로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본격적인 강의에 앞서 유 군수는 “농업인구 감소와 급속한 고령화 등으로 인하여 갈수록 어려워지는 농업현실에서 고군분투하는 농가들에게 심심한 위로와 함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농업인들에게 더욱 많은 혜택을 주기 위하여 군에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 농업분야에는 생산과 가공, 체험까지 모두 아우른 6차 산업이 새롭게 떠오르고 있다”며, “이에 우리 군도 단순히 먹는 농업만이 아닌 소비자의 감성을 자극할 수 있는 농업으로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우리 군이 곶감으로 유명하기는 하지만 전국 생산량 중 0.6% 비율밖에 되지 않는다”며, “규모로써 경쟁력이 부족하다면 숫자에 연연하지 않고 전국에서 유일하고 특색 있는 곶감 개발을 통해 경쟁력을 키워나가야 한다”고 역설했다.

마지막으로 유 군수는 “급변하는 농업현실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농업인도 창조적인 마인드 함양이 필요하다”며, “우리 모두가 원하는 풍요로운 녹색농촌을 만들기 위해 군과 함께 성공적인 파트너쉽을 발휘해 주실 것을 거듭 부탁드린다” 고 말했다.

한편, 장성군은 올해 미래농업대학에 ‘곶감학과’와 ‘농촌리더학과’를 개설해 현재까지 총 38회의 교육을 실시, 이론과 실습을 병행한 체계적인 교과과정으로 교육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